당진시, 선제적 난임 선별 검사 지원

난임 시술 지정 의료기관과 연계, 작년 53.8% 임신 성공률

홍광표 기자 | 기사입력 2021/06/10 [16:46]

당진시, 선제적 난임 선별 검사 지원

난임 시술 지정 의료기관과 연계, 작년 53.8% 임신 성공률

홍광표 기자 | 입력 : 2021/06/10 [16:46]

 

당진시보건소가 임신 준비를 하는 부부 중에서 난임 고위험 원인을 가진 부부를 대상으로 선제적 난임 선별(가임력) 검사비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작년부터 시작한 이번 사업은 2020년 통계 결과 88쌍이 난임 선별(가임력) 검사를 실시해 26(29.5%)이 난임 진단을 받았으며, 난임 시술비 지원으로 26쌍 중 14쌍이 임신으로 확인돼 53.8%의 임신 성공률을 보였다.

 

난임 선별 검사는 관내 난임 시술 지정 의료기관 산부인과와 연계해 여성을 대상으로는 부인과 초음파·호르몬검사·난소기능검사를, 남성에게는 정액정밀검사를 지원하고 있다.

 

지원 조건으로는 3개월 이상 거주지가 당진시에 주민등록이 돼있고 결혼 1년 이상이며 1년 이상 임신(유산·사산) 이력이 없는 부부로, 보건소를 방문해 신청하면 검사의뢰서를 발급받아 지정 산부인과에서 검사 후 이상 소견자는 심층 상담이 이뤄진다.

 

이미숙 보건위생과장은 난임 선별 검사는 시기가 가장 중요한 만큼 1년 이상 임신이 안 되는 경우 조기에 검사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임신을 준비하는 부부들이 건강한 임신과 출산을 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한 기타 궁금한 사항 및 자세한 내용은 당진시보건소 모자건강팀(360-6670~6674)으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