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복지정책과,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겨울철 복지 위기가구 발굴·지원 우수 지자체 선정

정덕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5/17 [17:23]

천안시 복지정책과,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겨울철 복지 위기가구 발굴·지원 우수 지자체 선정

정덕진 기자 | 입력 : 2021/05/17 [17:23]

산속 거주 정신장애인 지역사회 복귀 노력 돋보여 

      

천안시가 지난 겨울철 소외된 복지 위기가구를 적극 발굴·지원한 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보건복지부는 202011월부터 20212월까지 운영한 겨울철 복지 위기가구 집중 발굴·지원 기간 위기가구를 선제적으로 발굴하고 지원한 23개 우수 시군구를 선정 표창했다.

 

천안시는 시군구간 관할 구분을 넘어 산속에 사는 정신장애 노숙인을 지역사회로 복귀하도록 노력한 사례로 좋은 평가를 받아 우수사례 부문에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앞서 천안시는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생계 곤란 등 어려움을 겪을 복지 위기가구를 선제적으로 발굴하기 위해 일제조사 추진단(단장 부시장)을 구성하고 위기 의심가구 빅데이터를 이용한 조사, 읍면동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조사에는 읍면동 맞춤형복지팀, 행복키움지원단, 복지이통장 등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조사요원으로 참여했다.

 

박상돈 시장은 코로나19 등으로 어느 때보다 어려움을 겪을 위기가구를 선제적으로 예방하기 위해 복지안전망 구축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앞으로도 어려움에 처한 시민을 적극 발굴해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두터운 복지안전망 구축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