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지적공부 ‘세계측지계’로 변환 완료

일본 동경원 기준 지역 측지계→세계적 통용 오차 없는 국제 표준 세계측지계로 변환

정덕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5/14 [09:38]

천안시, 지적공부 ‘세계측지계’로 변환 완료

일본 동경원 기준 지역 측지계→세계적 통용 오차 없는 국제 표준 세계측지계로 변환

정덕진 기자 | 입력 : 2021/05/14 [09:38]

 

천안시가 지적측량의 정확성과 국가 공간정보 통일성을 위해 지역측지계 기준에 등록된 지적공부를 세계측지계 기준으로 변환·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

 

세계측지계 변환사업이란 기존 일본 동경원점을 기준으로 설정된 지역측지계에서, 세계적으로 통용할 수 있고 지구 중심을 원점으로 지역적 오차가 없는 국제 표준 세계측지계로 변환하는 국책사업이다.

 

일본 동경원점 기준으로 작성됐던 지적도와 임야도가 세계측지계 기준과는 약 365m 편차가 발생 돼 측지계 일원화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왔다.

 

이에 최근 변환성과 정확도 향상을 위해 위치검증, 면적검증 등 변환성과 오류검증을 완료하고 서북구 도해지역 읍··107,554필지, 동남구 도해지역 읍··168,313필지에 대한 좌표변환을 마쳤다.

 

향후 천안시 경계점좌표 지역은 올해 말까지 완료할 계획으로, 모든 공부에 전면 세계측지계 좌표가 적용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세계측지계 변환사업은 디지털 지적을 구축함으로써 공간정보의 활용 확산 및 좌표체계 일원화로 일제 잔재청산과 시민의 재산권 보호에 크게 이바지 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