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농업기술센터, 양대파에서 귀농귀촌의 꿈 찾아요

양대파 개발자 김도혜 청년농부 강사로 나서

최종길 기자 | 기사입력 2021/04/30 [18:13]

당진시농업기술센터, 양대파에서 귀농귀촌의 꿈 찾아요

양대파 개발자 김도혜 청년농부 강사로 나서

최종길 기자 | 입력 : 2021/04/30 [18:13]

당진시는 지난 28일 농업기술센터에서 신규농업인 양대파 교육을 실시해 귀농인들의 참여를 독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충남농업기술원과 당진시농업기술센터가 공동 제작한 양대파 재배 메뉴얼 발간을 마친 후 실시한 교육으로, 양대파 개발자인 김도혜 청년농부가 직접 강사로 나섰다.

 

김도혜 농부는 과잉 생산으로 싹이 피어나 팔지 못하는 양파를 새로운 상품화를 이뤄낸 농부로, 양파 특허농법을 통해 양파의 줄기를 대파처럼 키운 제품인 양대파를 개발해 작년 가을부터 지금까지 마트와 온라인 마켓, 학교급식에 판매하고 있다.

 

양대파는 달달하고 아삭한 식감으로 모든 요리에 잘 어울려 주문이 폭주하고 있으나 재배면적이 적어 그 수요를 다 감당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또 안전 먹거리를 위해 회원들이 생산한 양대파는 GAP(농산물우수관리제도)인증을 득해 소비자의 신뢰를 쌓아가고 있다.

 

센터 관계자는 이번 교육을 통해 우리시로 귀농귀촌하려는 신규농업인들이 양대파를 작목을 선택하는데 도움이 될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