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소프트웨어 교육 거점 센터 ‘첫발’

25일 남서울대서 소프트웨어(SW)미래채움 충남센터 개소식

윤광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3/25 [10:17]

충남도, 소프트웨어 교육 거점 센터 ‘첫발’

25일 남서울대서 소프트웨어(SW)미래채움 충남센터 개소식

윤광희 기자 | 입력 : 2021/03/25 [10:17]

 

충남도는 25일 남서울대 봉사홀에서 도와 도교육청, 시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소프트웨어(SW)미래채움 충남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도는 지난해 4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한 ‘소프트웨어(SW)미래채움 공모’에 선정돼 내년까지 국비 35억 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70억 원을 투입해 이번 사업을 추진한다.

 

소프트웨어미래채움 충남센터는 도내 정보 소외지역 학생들에게 양질의 소프트웨어 교육을 제공해 교육 불균형을 해소하고, 미취업 청년 및 경력 단절 여성 등 취업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는 기관이다. 

 

센터는 남서울대 산학협력단이 주축으로 운영하고 도교육청, 공주대가 협력 기관으로 참여한다. 

 

남서울대 복지학관 2층에 마련한 센터는 학생 소프트웨어 교육장, 자율주행·로봇·증강현실·가상현실 콘텐츠 체험실, 강사 교육실 등으로 구성했다.

 

주요 사업은 △소프트웨어 전문 강사 양성 △소프트웨터 교육 프로그램 개발·운영 등이다.

 

도 관계자는 “디지털·비대면으로의 전환이 빨라지면서 소프트웨어에 대한 수요도 급격하게 늘고 있다”며 “소프트웨어 교육은 미래 먹거리 산업을 이끌 인재 양성의 중요한 밑거름인 만큼 소프트웨어(SW)미래채움 충남센터를 통해 미래 인재 양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소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석자를 최소화하고, 줌(ZOOM)을 활용한 온라인 방식을 병행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