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고대면,‘충남형 온종일돌봄 활성화 사업’진행

초등학교 저학년 대상, 마을공동체 상생 기대

홍광표 기자 | 기사입력 2021/03/18 [16:26]

당진시 고대면,‘충남형 온종일돌봄 활성화 사업’진행

초등학교 저학년 대상, 마을공동체 상생 기대

홍광표 기자 | 입력 : 2021/03/18 [16:26]

고대면주민자치회(허석)는 지난 15일부터 충남형 온종일(마을방과후)돌봄 활성화 사업을 본격 시작했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충남형 온종일(마을방과후)돌봄 활성화 사업은 방과 후 초등학교 아이들을 마을 공동체가 돌보는 것으로, 지역별로 다양한 돌봄 수요에 부응하고자 충남도와 교육청이 함께 추진하는 사업이라고 전했다.

 

해당 대상은 고대면에 거주하는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으로, 고대초등학교(심재진), 고대면대한노인회(이병술)MOU를 통해 원활한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돌봄프로그램 내용으로는 대한노인회와 함께하는 게이트볼, 삼선산수목원 숲체험, 종합운동장 내 교통안전체험, 수학으로 배우는 코딩, 이야기 한국사, 원어민과 함께하는 영어회화 배우기, 택견, 학교 숙제 봐주기 등이다.

 

고대면주민자치회 허석 회장은 마을이 아이들을 스스로 돌봄으로써 공동체 의식을 회복하고 지역 특색에 맞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고대면행정복지센터 손학승 면장은 “‘아이 하나를 키우는데 온 마을이 필요하다라는 아프리카 속담처럼 자발적인 돌봄을 통해 마을공동체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다당진 내 주민자치회 중 고대면에서 처음 시행하는 사업인 만큼 우리 행정복지센터에서도 아이들의 안전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