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충남개발공사․자치경찰위원회 협업

도 자경위 충남개발공사 등과 협약 이행…100가구에 지원 완료

윤광희 기자 | 기사입력 2021/12/07 [19:48]

충남개발공사․자치경찰위원회 협업

도 자경위 충남개발공사 등과 협약 이행…100가구에 지원 완료

윤광희 기자 | 입력 : 2021/12/07 [19:48]

충남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권희태)는 여성과 노인 등 범죄에 노출되기 쉬운 사회적배려계층 100가구에 세이프홈세트를 지원했다고7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지난 106일 충남개발공사와 맺은 업무협약 사항 중하나로, 최근 스토킹, 주거침입 등 사회적배려계층범죄에 대한 사회적불안감이 높아짐에 따라 사회안전망을 보다 촘촘히 구축하기 위해 마련했다.

 

지원품목은 도어록이 해제되더라도 문이 완전히 열리는 것을 막아주는 현관문 보조키와 위급상황시 당기면 경보음이 울리는 휴대용 비상벨, 창문을 강제로 열지 못하도록 하는 장비 등이다.

 

이를 위해 자치경찰위원회와 도경찰청은 합동으로 여성노인 등 사회적배려계층 총 100가구를 선정했으며, 충남개발공사에서 선정된 가구에 세이프홈세트가 전달되도록 지정기탁 했다.

 

세이프홈세트는 자치경찰위원회와 도경찰청 범죄예방진단팀(CPO)은 사회적배려 가구를 직접 방문해 안전진단 실시 후 설치 및 사용법을 알려주는 방식으로 지원했다.

 

충남개발공사는 공동주택에 대한 셉테드(CPTED) 적용과 사회적배려계층에 대한 세이프홈세트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며, 자치경찰위원회는 충남개발공사, 도경찰청과 함께 범죄예방진단을 통해 범죄취약요인을 분석하고, 도출된 환경적 문제점을 개선한다는 방침이다.

 

권희태 자치경찰위원장은 자치경찰의 역할은 지역주민을 위한 주민밀착형 치안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라며 사회적배려계층지원 사회적약자 보호에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석완 충남개발공사 사장도 공사에서 건축하는 공동주택 아파트에 셉테드(CPTED) 사업을 적용하고 있다지역에서 범죄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자경위와 지속적인 협업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