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
7천안
7아산
7당진
7홍성 예산
7충남
7공주
7세종
7전국
공지사항
시민기자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농업 > 7당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폭염으로부터 가금류 가축 보호 요령은?
당진농기센터, 가축피해예방 기술 교육
 
최종길 기자 기사입력  2019/06/25 [16:11]

▲     © 편집부

당진시는 여름철을 맞아 지난 24일 고온기 피해예방을 위한 가금분야 가축피해예방 기술교육을 지역 종계 농가 관계자 3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     © 편집부

이번 교육에서는 고온기 피행예방을 위한 가금류 사양관리 방법과 고온기시설 환경관리 요령에 대해 집중적으로 다뤘다.

 

교육에 따르면 닭은 땀샘이 없어 체온 발산이 어렵기 때문에 고온기스트레스를 낮추지 않으면 생산성이 낮아지거나 심할 경우 폐사할수도 있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축사 온도를 낮춰주는 것이 중요한데, 먼저 닭장(계사) 지붕 위에 물을 뿌리거나 차광막을 설치하면 내부 온도를 낮출 수 있다.

 

또한 창이 없는 닭장(무창계사)은 환기팬의 속도를 높이고 개창계사도 중간에 연결식 환풍기를 설치해 내부 공기를 순환해 정체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

 

아울러 사양관리 측면에서 유계(고기용 닭)는 사육밀도를 10~20% 줄이면 체발산으로 인한 온도 상승을 줄일 수 있다. 고온에서는 사료섭취량이 줄어드는데이는생산성을 저하시키는 원인이 되기 때문에 하루 중 가장 시원한 시간대에 닭이 사료를 섭취할 수 있도록 이른 새벽이나 저녁 시간에 사료를 주는 것이 좋다.

 

한편 고온기에는 물 관리도 매우 중요하다. 일반적인 환경에서 닭은 사료섭취량의2배가량의 물을 마쉬는데 고온에서는 물을 마시는 양이 사료섭취량의 4~8배까지증가한다.

 

센터 관계자는 신선하고 차가운 물을 충분히 공급하고 매일 물통을 청소하고소독해 소화기 계통의 질병을 예방해야 한다“7월부터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체계적인 관리와 준비로 닭이 스트레스 받지 않도록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6/25 [16:11]  최종편집: ⓒ 충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드론, 4차 산업 중심에 서다!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등록번호 : 충남 다 01252호 l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23일 l 발행,편집인 : 윤광희
주소 : 천안시 서북구 백석로 279 창현빌딩 3층 l 대표전화 : 041-554-1177 l 팩스 : 592-5993
Copyright @ 2008 충남신문 l E-mail : simin117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