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스포츠
6천안
6아산
6당진
6홍성 예산
6충남
6공주
6세종
6전국
공지사항
시민기자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문화·스포츠 > 6당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500년 전에도 공사실명제가 존재했다!
면천읍성에서 각자성돌 발견, 당진시 안내판 설치
 
홍광표 기자 기사입력  2019/06/21 [18:31]

▲     © 편집부

500여 년 전 조선시대에도 공사의 책임의식을 높이기 위한 공사실명제가 존재한 것으로 알려져 있어 화제다.

 

▲     © 편집부

당진시에 따르면 현재 복원 사업이 추진 중인 면천읍성(충청남도 지정 기념물 제91)에는 축조시기와 부역군현을 파악할 수 있는 각자성돌이 존재한다.

 

각자성돌은 공사 책임소재를 명확히 하려는 목적으로 연도와 축조구간, 책임 군현 등을 새겨 놓은 돌이다.

 

이는 해당 구간에서 공사 부실이 발생하면 해당 군현에서 보수를 책임진다는 일종의 표지로, 오늘날 공사실명제와 목적이 동일하다.

 

조선 세종 때인 1439(세종 21) 왜구 방어를 위한 읍성 축조 계획에 의해건설된 면천읍성은 조선 초기 면천 지역의 행정중심지를 보호하기 위해 돌로쌓은 석축성이자 당시 면천면 소재지의 대부분을 둘러싸고 있는 평지성이다.

 

면천읍성의 축조 기록은 조선왕조실록 세종실록에 남아 있으며, 읍성의 규모는문종실록에 자세히 기록돼 있다. 이 외에도 여지도서, 신증동국여지승람 등의여러 문헌에서 구조와 시설물들이 확인된다.

 

또한 여지도, 해동지도, 면천군지도 등 고지도에서도 면천읍성의 형태와 내부배치 등을 확인할 수 있으며 1872년 제작된 면천군지도의 경우에는 동헌과 내아 객사 등 건물의 위치와 규모도 자세히 기록돼 있다.

 

면천읍성에서 발견된 각자성돌은 모두 3개인데, 성돌에 새겨진 기미년(己未年)은 세종 21(1439)으로 조선왕조실록의 기록과 정확히 일치한다.

 

3개의 각자성돌에는 서치성의 기미년 옥천시면 장육십척 사촌(己未年 沃川始面 長六十尺 四寸), 서벽의 석성종면(石城終面), 서치성 끝 지점의 기미년 옥천 종말(己未年 沃川 終末), 기미년 결성수공 사십육척 팔촌 시면(己未年 結城受工 四十六尺 八寸 始面)이라고 각각 새겨져 축조시기 외에도 어느 군현이 축조했는지도알 수 있는데, 여기에서 옥천은 오늘날 충청북도 옥천군, 석성은 부여군 석성면, 결성은 홍성군 결성면을 나타낸다.

 

시 관계자는 축조시기와 축조군현의 정보를 확인 할 수 있는 각자성돌을 알리고자 시에서 안내판을 설치했다면천읍성은 우리지역의 소중한 문화유산으로 역사적으로 중요성과 가치가 풍부한 만큼 앞으로 알려지지 않은 면천읍성의 역사에 대해 많은 사람들이 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당진시는 지난 2007년부터 내포문화권 특정지역 개발계획의 일환으로 292억 원을 투입해 면천읍성 복원사업을 추진 중에 있으며, 최근에는 충청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사업이 확정돼 면천읍성을 중심으로 여민동락 역사누사업을 2024년까지 추진할 계획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6/21 [18:31]  최종편집: ⓒ 충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드론, 4차 산업 중심에 서다!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등록번호 : 충남 다 01252호 l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23일 l 발행,편집인 : 윤광희
주소 : 천안시 서북구 백석로 279 창현빌딩 3층 l 대표전화 : 041-554-1177 l 팩스 : 592-5993
Copyright @ 2008 충남신문 l E-mail : simin1177@naver.com